The TuNings VII

The TuNings VII

6th Stage :: Platina Chaster.

Search Results for '마지막 인사'

RSS Icon ATOM Icon

1 POSTS

  1. 2010/05/03 텍스트큐브닷컴에 마지막 인사 20

텍스트큐브닷컴에 마지막 인사

RSS Icon ATOM Icon



# 내가 블로그를 시작하게 된 이야기


또 얘기가 과거로 돌아가는군요.
제가 블로그를 시작한건 어언 4~5년 전입니다.

중3 때 말쯤 부턴가 고1쯤 부턴가는 정확히 기억나지 않지만
그 때쯤 부터 '어 이게 뭐지 홈페이진가?' 라는 생각으로 네이버 블로그를 시작했고,
그냥 단순히 게임 얘기만 쓰는 일기장이었습니다.

들어오는거라곤 꼴랑 중학교 친구 두 명이었기 때문에,
쓰는것도 99.9% 마비노기 이야기 뿐.
두 번인가 세 번 초기화도 했기 때문에, 데이터 유실도 있습니다.
남은건 올 해 1월부터의 기록 뿐.

그리고 작년 4월 말 쯤,
구글이 인수했다고 대대적으로 광고와 홍보되기 시작하면서,
텍스트큐브란 것을 알게되었고 (이 때 설치형도 같이 알게되었음)
이사하면 이 두 명도 귀찮아서 안 올거란 것 알고있지만,
이 쪽으로 이전을 감행합니다.

4월 말까지는 초대장으로 들어올 수 밖에 없던걸로 기억하고있네요.

저 또한 메인페이지에서 초대장 신청해서 메일로 받고 들어왔는데,
고작 1달 정도 후에 가입형으로 완전 개방하더군요 -_-;;

그 이후 여러가지를 접하면서 '블로그'란 것에 눈을 뜨게 되었습니다.

그 텍큐닷컴의 결속력 똘똘 뭉치게 만드는,
'넓은 블로그의 세계'를 안 보게 된다는 단점이 있긴 합니다만
'관심 블로그'란 기능은 정말 뛰어난 인연의 매개체입니다.

나중에 알게 된 거지만 이글루스도 이게 있다는군요.


이 후 여러가지 별의미는 없지만

방문자를 늘려보려고,
내 글에 댓글이란 것이 달리는걸 보고싶어서,

이제는 익숙하지만
모르는 사람 블로그 찾아가서 관블 신고글을 남기는,
꼴에 성격에도 안 맞는 일도 하게되었죠.

제 방명록 맨 처음 오신게 '이스나에' 님이죠.
아마 이 때부터 타인의 블로그를 방문하는거에 재미가 들렸습니다.
give and take? ㅋ

작년 5월 글 활동 시작시점 이 후부터는
지금까지의 성격과는 정반대인
적극적인 활동한 성과라고 생각하니 더 언급은 하지 않겠습니다.
댓글수가 말해주고 있으니까요.

이 점까지에 대해서는 지금도 정말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 비판 시작


그런데
처음에는 구글 본사도 방문시켜주는 반짝 이벤트도 하더니..

작년 후반기부터,
이제는 기사도 나고 모두가 알게된, 실망 그리고 허탈하게 한
구글의 막장 운영과 그리고 얼마 전,
지금까지 딴짓거리만 하고 서버만 유지 시키고 있다가
결국에는

"좋은 서비스 기능 배웠다.
세계적으로 많이 쓰는 우리 블로거에 추가하면
나중에 시간이 지나면 그 거보다 훨씬 우수해질테니
우물 안 개구리인 니네만 쓰는거 늬들끼리 잘 써먹고 잘 살아라.
늬들 나갈 놈들은 그냥 도와줄테니 꺼지3"

병신인증하는 어처구니없는 공지. 밑에 달린 비판글과 실망글.

그리고 나도 다른 분에게 배우고 알리고 홍보한,
같은 테터툴즈임에도 불구 지금 이사가려는, 간 사람들의 데이터 유실.

더 말할 필요도 없겠죠?


지금 이 글(새 창으로 열기) 을 보고 드는 생각이 (어느정도 동의가 드니 요약하면)

전혀 동 떨어진 한국에서만 하는 서비스이고 각종 구글 서비스와는 독립된 존재였기에,
구글 '코리아' 가 아닌 '본사' 입장에서 볼 때는 어떻게보면 불가피한 선택이긴 합니다.

그치만 우리 테터툴즈의,
텍스트큐브 사용자로서는 절대 있을 수 없는 용납 할 수 없는 부분이죠.

블로거가 세계적으로 유명하다고 하지만,
국내 유저 로서는 어디 듣도보도못한 서비스

이 문제로 처음 알았으며,
아마 대다수가 지금도 몰랐을거니까요.

테터인력을 빼갔니어쩌니 하는 소리도 있군요.

또한 이 건은,
설치 텍스트큐브 관계자들도 전혀 몰랐다고 하고 공지(새 창으로 열기)를 띄웠으며
설치 텍스트큐브 개발 참여자인 윤소정(새 창으로 열기) 님도 매우 거칠게 비판하고 있죠.

그러고보니 텍큐닷컴이 지금까지 베타 딱지도 못 땠는데 말이죠.
저게 테터툴즈의 인력과 좋은 점만 빼가고 좋아진다고는 해도


이미 한동안 잠수탔다 돌아온 한 마디가

"Blogger 신 기능 베타 테스터"

취급했다는 공지 하나로 배신한


저는, 아니 대다수의 유저는 떠납니다.

저 또한 구글 코리아에는 실망했습니다.

이미 어떻게 운영을 했건간에 피할 수는 없겠지만
아주 작은 사소한 업데이트라던지,
운영이라도 똑바로 하다가 이랬다면 그나마 욕 먹었을텐데.

여기까지.





이 글을 끝으로 좋은 의미에서의 말은 여기까지 답니다..

내게 '블로그' 란 것을 가르쳐 준 '구글 코리아가 운영한 텍스트큐브닷컴'
그 동안 수고하셨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블로그 / 운용>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0/05/03 13:23 2010/05/03 13:23

Trackback URL : http://mtune.pe.kr/trackback/335

  1. degi
    2010/05/03 13:49 Delete Reply Permalink

    막장 운영으로 인해 피해보는 사람이 한 둘이 아니군요 ㄷㄷ...

    1. Re: TuNE
      2010/05/03 15:07 Delete Permalink

      그냥 모두를 적으로 돌리는 구글 코리아.

  2. 메서슈미트
    2010/05/03 13:50 Delete Reply Permalink

    기술이 필요했다면 어차피 오픈소스니깐 퍼가서 지들끼리 머리맞대고 알아서 써먹을 것이지(애플에서 하는 그런 식으로)
    왜 이따구로 인력까지 갖고가서 유료 베타테스트 해놓고 갖다버린대요. 레알 돋는다.

    1. Re: TuNE
      2010/05/03 15:08 Delete Permalink

      존니 어처구니없죠.
      a i sb 소리가 나올정도로. ㅡㅡ;;

  3. 옥수
    2010/05/03 13:58 Delete Reply Permalink

    생각해보니, 저도 네이버 블로그 시절에는 뭣도 모르고 게임 이야기나 주구장창 올렸었죠...
    그런 면에서 제게도 텍큐는 특별하고 소중한 곳이었습니다.
    그런 생각을 하니, 더욱 텍큐가 사라지는 게 안타깝게 느껴지네요.

    1. Re: TuNE
      2010/05/03 15:09 Delete Permalink

      비록 막장운영으로 정말 욕하고싶을 정도.. 아니 하고있지만,
      그것도 제게 있어서 텍큐닷컴은 큰 존재였기 때문에
      저도 매우 안타까워서 이러는거죠.

  4. 제리스
    2010/05/03 15:04 Delete Reply Permalink

    텍스트큐브 닷컴 블로그에서 설치형 텍스트큐브로 이전하였습니다.

    두가지 방법으로 접속이 가능하십니다.

    - http://xelis.web-bi.net/tc/
    - http://xelis.pe.kr

    단 두번째 주소로 접속은 한동안 잘 안될 수 있습니다.
    약 일주일(5월 8일까지)간은 위의 주소로 접근해주세요 ^^
    일주일 지나고나서는 두번째 주소로 접속하셔도 잘 되실겁니다.

    그럼 새로운 블로그에서 다시 뵙겠습니다 ^^

    1. Re: TuNE
      2010/05/03 15:11 Delete Permalink

      네~ 링크 수정할께요.
      이전 수고하셨습니다.

  5. 토미냥
    2010/05/03 16:40 Delete Reply Permalink

    정말 구글이라길래 믿었는데 뒤통수 제대로 맞았네요.
    네이버에 실망해서 텍스트큐브로 갈아탔는데 몇달 지나지도 않고
    자폭선언이라니... 결국 남들처럼 티스토리로 귀결되는듯 하네요...

    1. Re: TuNE
      2010/05/03 20:49 Delete Permalink

      저도 네이버의 실체를 알게되서 텍큐닷컴으로 옮긴 1人입니다.
      어찌됬건 결국 10중 7은 티스토리네요.

  6. rebi
    2010/05/03 18:01 Delete Reply Permalink

    그나마 오픈소스 프로젝트인 텍스트큐브 설치형은 거의 영향이 없었다는 점과
    향후에도 영향이 없을 거라는 점이 다행스러운 점으로 다가오네요.

    1. Re: TuNE
      2010/05/03 20:49 Delete Permalink

      네. 다행이죠
      어쨌든 처음부터 전혀 완전히 다른 팀이니까요.

  7. 이키나!
    2010/05/04 00:42 Delete Reply Permalink

    진짜 TNC인가요? 구글에 인수된게...
    어떤 글 보니 좋은 회사 들어가려고 텍큐닷컴 판거 아니냐?
    하는 글을 봤는데... 진짜 이 사람들 행적 보면 그 말이 왠지 그런갑다 싶습니다.
    다음에 티스토리 팔고나서 구글에 냅다 달려간걸 보면...

    1. Re: TuNE
      2010/05/04 10:22 Delete Permalink

      그러고 이제 구글 휘하인 블로거에 들어갔죠.

      솔직히 현실적으로 보면,
      보다 나은 안정적인 직장을 찾기위해서 그런거라고 생각들어도
      지금까지의 행동이 매우 불량해서 문제인겁니다.

  8. Khai9903
    2010/05/04 11:53 Delete Reply Permalink

    텍큐org 공지를 보니까 그쪽에서도 몰랐다고 하던데요;;
    이번 일로 구글 정말 실망했습니다.

    뭐, 덕분에 계정 하나 제대로 꾸리게 됐긴 하지만요<<!?
    이제 도메인 문제만 해결하면 끝인것 같네요.
    wo.tc 쓰려다 안먹혀서 pe.kr 살 생각입니다ㅜ

    1. Re: TuNE
      2010/05/04 12:25 Delete Permalink

      저랑 같은 케이스네요. ㅋㅋ

      무료 서브도메인 취급해주는데 거의 없는거 같아요 ㅜㅠ
      저도 그래서 pe.kr 결국에는 샀죠.


      1년치의 예전 게시물 검색유입과 내 돈이.. orz

  9. AyaseYue
    2010/05/04 21:25 Delete Reply Permalink

    이렇게 3대 블로그 티스토리, 이글루스, 텍스트큐브 중 한개의 별이 사라지는군녀...

    1. Re: TuNE
      2010/05/04 21:27 Delete Permalink

      좀 문제가 많긴 했지만
      쓸만한 국내 툴로서 그저 안타깝네요.

  10. 影猫
    2010/05/05 00:29 Delete Reply Permalink

    텍큐가 구글 밑으로 들어간다는 소식을 접했을 때부터 불안해했습니다만..
    결국 사건이 터져서 아쉽습니다..

    1. Re: TuNE
      2010/05/05 12:58 Delete Permalink

      올해 초 쯤부터 이래선 안된다고 저도 생각이 들더라구요 (........)

Leave a comment

RSS Icon ATOM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