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TuNings VII

The TuNings VII

6th Stage :: Platina Chaster.

Search Results for '(강제)지름신 강림'

RSS Icon ATOM Icon

1 POSTS

  1. 2013/11/02 데스크탑 추가 업글 - 1 (겸 수리)

데스크탑 추가 업글 - 1 (겸 수리)

RSS Icon ATOM Icon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먼저 이전의 케이스 박살건에 대해.
A/S 전화하니 그냥 아무 말 없이 앞판 부품 택배로 쏴 줬습니다.

왜 이 회사가 케이스 회사중에 A/S로 유명한지 몸소 실감.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Seagate 2TB Barracuda ST2000DM001 (SATA3/7200/64M)

추가로 왜 또 사게 됐냐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시작에 불과했습니다.


기존에 들고 다니던 1TB에 '물리' 배드 섹터가 강림하셨습니다.
근래 2달동안 계속 이동하면서 들고 다니던게 문제가 됬겠죠 아마..

백업할 곳이 없어 어쩔 수 없이 사야 되는데,
1TB 웬디 꺼랑 이거 시게이트 2TB 하드랑 고민하다
고작 2만원 차이도 있고 해서 이 쪽으로 결정.

여분 SATA 케이블이 없어서 SSD에 75GB씩 넣고 번갈아가면서 옮겨야되서..
급하게 백업하는데 7시간이던가. 한나절 넘게 걸렸네요.

이후 GMHDDSCAN으로 물리 배드 확인.
(논리일지도 모른다고 해서 백업 끝나고 로우포맷 후 한 번 더 돌렸는데 역시 확인)

위 사진은 맨 처음에 돌린거고 나중에는 로우포맷 후 돌렸을 땐
40 몇 개로 기하급수적으로 불어나더군요 ㅈㅈ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써모랩 트리니티 쿨러 (공냉)

사실 기쿨로도 충분하긴 했지만 저소음을 구현시키기 위해 구입.
근데 막상 받아놓고 설치를 못하게 되는 안습한 사태가 벌어집니다.

그래서 개봉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기가 제 손만하거나 조금 더 크더군요.

 
여튼 설치를 못한 이유는,


플라스틱 핀이 잘못 박혀버려서 안 빠지는 Fucking 한 사태가 벌어졌기 때문.
2시간동안 낑낑대다 더 힘 주다가는 메인보드 부러트려먹을거 같아서 결국 GG.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서멀 컴파운드(그리스) MX-4

그리스 중에서 가장 괜찮다고 하는걸 구입했습니다.
기존에 지금까지 노트북 시절부터 사용했던거는 알아보니 싸구려로 판명.



5. 1년만에 다시 용던 수리 레이드

포스퀘어 찍은게 작년 11월이니 정확히 1년만인듯.

위의 메인보드 쿨러 분리 + 하드 배드에
공용데탑이 또 문제를 일으켜서 (자체진단결과 USB 단자 불량으로 작년이랑 똑같은 원인 ㅡㅡ)

3가지로 A/S 센터 순회하고 왔습니다. 결론은 전부 무상으로 끝.

HDD는 접수증이랑 본체 주니 걍 뒤에 플라스틱 통에 던져넣고 새거로 교환 끝.
대기 5분 + 접수 1분만에 후딱 끝남.

그리고 쿨러. 메인보드 기사는 드라이버로 잘만 분리하더군요 ㅡ.ㅡ;;
내가 할 땐 왜 안 된거냐!

공용꺼는 시간이 좀 걸려서 20분 기다렸더니 끝.

그리고 바로 옆에 있던 인텔 센터로 가서
기쿨도 역시 새거로 교체받고 간김에 그거 청소/관리 법이라던지 좀 배워 왔습니다.

집에와서 재조립 결과 공용컴은 예상대로 무사히 작동.
MX-4는 갖고와서 재조립시에 처음 발라봤는데 알려진대로 효과 발군.
하드 정상 인식 -> 학기 끝나기전까지 편하게 사용하기 위해 1 + 2 양쪽에 이중백업 실시.


....로 오늘은 끝.
쿨러 설치 후 이야기는 기숙사 내려가서 다음 포스팅에나 되겠군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IT 리뷰,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3/11/02 19:10 2013/11/02 19:10

Trackback URL : http://mtune.pe.kr/trackback/788

Leave a comment

RSS Icon ATOM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