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TuNings VII

The TuNings VII

6th Stage :: Platina Chaster.

Search Results for 'MMORPG'

RSS Icon ATOM Icon

3 POSTS

  1. 2014/07/29 마비노기 판타지파티 2014 8
  2. 2012/11/21 모아서 쓰는 마비 썰 2
  3. 2012/09/20 같은 인식, 다른 결과

마비노기 판타지파티 2014

RSS Icon ATOM Icon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카테고리에 작성 하는 것도 오랜만이군요.
7월 26일에 마비노기 10주년 판타지 파티에 다녀왔습니다.

요즘은 다른거에 치여서 거의 들어가지 않고 공지나 게임어바웃 기사로만 소식을 접하는 편이지만,
나름 이 블로그 나이만큼 시작한 시기가 비슷해서 같이 계속적으로 봐 왔기 때문에 정을 땔 수 없는 게임입니다.


오죽하면 원래 캐릭이 짱개발 해킹으로 두어번 템돈 다날려먹고 군대 간 후론 영정까지 당했는데도
전역하고 아이디 새로 파서 다시 시작했겠습니까...


개인적으로 9주년 판타지파티는 안 가서 상당히 아쉬웠던지라 이번엔 꼭 가리라 마음먹었었죠.
소식을 듣자하니 전날부터 밤샘대기하는 분들이 좀 있었다고.

저는 새벽에 강풍 때문에 잠을 못 자서(..........)
늦게 출발한지라 그냥 널널하게 갔습니다. 점심 때 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장만 해도 두 파트로 나눠있었고 한 곳당 지그재그 6줄....
한 20분 정도인가 기다렸던거 같습니다.

입구에서 비닐백과 함께 안내문(선물코드 동봉), 풍선, 스티커 등
내용물은 가방마다 조금씩 다른거 같았습니다.

오랜 대기를 뚫고 드디어 들어오고 보이는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옛날의 그 작화풍 기념 일러스트.

그리고 안에 들어가고나서의 대기줄은 더 가관으로(..........)
이런게 진정한 대기암이죠.

왼 편은 굿즈, 오른편은 역대 작화 갤러리로 둘 중 하나만 가야겠다 하고 움직인건 역시 공식굿즈판매샵.
일러스트 파트는 나중에 갔다와서 다른 감상글로 보기로 했음. 

여기선 지그재그로 거의 8~9줄이어서 장관이더군요. 1시간 걸렸나.
중간에 1시에 코스프레 콘서트를 하더이다.

대형 프로젝터 스크린으로 적당히 관람하다가 지갑을 꺼내보니 아뿔사,


[SYSTEM : 잔고가 부족합니다.]


입장전에 미리 돈을 안 찾아오는 멍청한 실수를.. 잔고 7천원.
피규어나 일러스트집 등은 물 건너갔고, 많아야 싼거 두 개밖에 못 고르므로 고심끝에 구입한건 머그컵과 엠블럼 스탬프.

캐릭터 뱃지는 늦은 결과로 인한 5가지 전부 품절.
머그컵도 인기 여캐(로나와 판, 나오 등)들이 그려져있는 것도 마찬가지. - 남캐는 논외요

다행히도 10가지 종류중에 괜찮은게 엘프 부족 그려져 있는걸로 오케이.



개인적으로 SD 캐릭터들이 정말 이쁘게 잘 나왔다고 생각합니다.


굿즈는 실용적이어야지.
내한 콘서트에서 산 티셔츠나 머그컵 등 지금도 실용품으로 잘~ 쓰고 있으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앙에는 거대한 부의 상징(....)과 함께, 듣자하니 전서버 유저의 닉네임이 적혀있다고 하네요.
전 2~3분 둘러보다가 그냥 포기.

-> 이후 마비노기 공지에 랜드마크 전체 이미지 파일 공개,
제 캐릭인 '제로에크스'는 류트서버 11735위로 잡혔습니다.

제 동생은 아마 4~5천위 정도에 있었으리라 생각하네요...


그 외, 2차 창작 판매부스와 포토존, 아까 언급한 무대와 잔돈 환전장...과 기념 메세지 함,
코스프레 의상 전시 등이 있었습니다.


전체적인 평은 제작년, 작년의 미숙한 점을 보완해서 괜찮게 진행되었다고 했고,
방문자 총 집계 수는 2만명 정도라고 합니다.
사람이 많이 몰렸기에 어쩔 수 없는 대기에 지쳐 생각했던만큼 즐기진 못해서 조금 아쉬웠습니다.


P.S 1)
동생 왈, 작 년엔 재입장으로 선물 2~3개 더 타내는 사례가 있었다고 했는데,
올 해는 그걸 방지하는 뭔가가 있었다고 들은 카더라가.

P.S 2)
나갈려고 고민하던 때, 쓰레기통 앞에 왜 사람들이 모여있나 했더니,
숨겨진 보물을 찾으려는 탐사-유물발굴- 스킬을 쓰시는 분들이.

P.S 3)
카테고리 보니 2012년 말 이후로 작성한게 없네요.
조만간 시간날 때 다시 들어가면서 전체적으로 싹 정리를 해야겠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게임 / 마비노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07/29 01:21 2014/07/29 01:21

Trackback URL : http://mtune.pe.kr/trackback/866

  1. ZeroMania
    2014/07/29 01:26 Delete Reply Permalink

    10년.... 아아 그때는 바야흐로...(추억회상중)

    이랄까 블로그에 글 써야 되는데 농땡이 치고 있는 1인(....)

    1. Re: TuNE
      2014/07/29 15:22 Delete Permalink

      여신강림 끝물에 시작했던지라...
      저도 2시간 로그아웃 시절의 추억이 새록새록하죠 ㅋㅋ

  2. 미샤.M.린
    2014/08/02 18:07 Delete Reply Permalink

    와아이 ㅠ 별천지다 별천지 ...
    내년에 알아봐야하나 ㅠ

    1. Re: TuNE
      2014/08/03 13:42 Delete Permalink

      내년에 오세요! ㅋ

  3. 의지수
    2014/08/03 15:27 Delete Reply Permalink

    좋은 행사를 다녀오셨군요. 마비노기 이제 조금 해보고 있는데 부럽습니다.

    1. Re: TuNE
      2014/08/04 21:58 Delete Permalink

      어쩌다 들어가볼 때 마다 뭔가 많이 바뀐 기분입니다.

  4. skotlex
    2014/08/03 22:10 Delete Reply Permalink

    옛날옛적에 알바하다 때려친 기억이 ㅋㅋㅋ

    1. Re: TuNE
      2014/08/04 22:00 Delete Permalink

      저도 티르코네일 NPC에게 150회까지 한 적이 있습니다.
      식료품점의 케이트였던가... 오동통한 아가씨였죠 ㅎㅎ

Leave a comment

RSS Icon ATOM Icon